무등일보

[사만사]유스퀘어에서 이분 모르면 '간첩' 이란다

입력 2019.11.25. 16:56 수정 2019.11.25. 16:56 댓글 0개
유스퀘어 문화미디어팀 나승완 대리

정말 의외였다. 그에게서 "아···저도 영상 출연하는 게 익숙지 않아서"라는 말을 들을 거라고 생각지도 못했기 때문이다.

'사랑방이 만난 사람' 이번 주인공은 유스퀘어에서 한번쯤 만나게 되는 그, '리코더 사나이' 나승완 씨다.

유스퀘어 문화미디어팀의 일원이자, 유스퀘어TV의 크리에이터로도 활동 중인 그를 만나 유튜브를 시작하게 된 계기 등을 들어보았다.

덤으로 유스퀘어 입사할 수 있는 방법과 그가 몸담고 있는 홍보팀에서 생각하는 인재상까지 물어봤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길 바란다.

이재관기자 unesco1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인터뷰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