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전남도,여수서 감염병관리 콘퍼런스

입력 2019.11.21. 15:40 수정 2019.11.21. 15:40 댓글 0개
22일까지 전국 전문가 1천200명 참여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는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22일까지 2일간 여수 디오션리조트에서 감염병 관리 성과를 평가하고 대책을 논의하는 2019년 감염병관리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21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번 감염병관리 콘퍼런스에는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 17개 시·도와 보건환경연구원, 전국 보건소, 관련 학계 교수, 전문가 등 전국 감염병관리 관계자 1천200여 명이 참가했다.

첫날인 이날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이 A형간염 등 올 한 해 발생한 감염병 위기상황에 잘 대처한 노고를 치하하고, 감염병 예방 관리에 기여한 유공자 및 단체에 표창을 수여했다.이어 주요 이슈 감염병에 대해 학계, 지자체, 전문가가 참여하는 종합학술대회가 열렸다. 9개 분야 섹션으로 나뉘어 22일까지 이어진다.

이번 행사에선 시·도, 보건환경연구원, 검역소 등 감염병 대응 기관별 부서장을 대상으로 감염병 관리 추진 방향 및 협조사항에 대한 회의도 개최한다.

강미정 전남도 건강증진과장은 "환경 변화 등으로 신종 감염병, 원인미상 질병이 다양한 원인과 복잡한 경로를 통해 발생하고 있어 앞으로 관련 기관과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하는 등 감염병 발생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