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무등산자이&어울림' 견본주택···주말 3만5천여명 몰려

입력 2019.11.18. 10:29 댓글 1개
광주 북구 우산구역 주택재개발, 전용 59~130㎡ 1644가구 일반분양
중도금 무이자 수요자 부담 낮추고 1·2단지 동시 청약 가능…당첨기회 ↑
【서울=뉴시스】 무등산자이&어울림 견본주택 모습.

【서울=뉴시스】박성환 기자 = GS건설·금호건설이 광주광역시 북구 우산구역 주택재개발사업을 통해 공급하는 '무등산자이&어울림'견본주택에 지난 15일부터 3일간 3만5000여명이 방문했다.

일별 방문객수는 15일 1만 명, 16일 1만2000명, 17일 1만3000여명(추산)으로 집계됐다. 주말 3일간 무등산자이&어울림 견본주택은 방문객들로 북적거렸다. 오픈 전날 수능 한파에도 불구하고, 첫날부터 견본주택을 선착순으로 들어가기 위해 대기하는 인파가 이어졌다.

견본주택 오픈 첫날 1시간 전부터 입장을 기다리던 이모씨는 "예전부터 우산구역 재개발 아파트가 분양하기만을 기다렸다"며 "지금 살고 있는 우산동 일대에서는 이 아파트만큼 대단지에 브랜드로 분양하는 아파트는 찾아보기 힘들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견본주택 내부에 마련된 단지 모형도 앞에는 안내책자를 보며 무등산자이&어울림에 대해 궁금한 점을 묻는 사람들이 많았다. 견본주택 내에 마련된 아파트 단위세대 유닛을 관람하기 위한 대기줄도 이어졌다. 또 상담을 받기 위해서도 번호표를 뽑고 1시간가량 기다려야 했다.

고급 브랜드 단지로 건설하기 위한 고급 설계도 수요자들에게 큰 호평을 받았다. 이 단지는 각 세대 내 주방 상판과 벽에 칸스톤(엔지니어드스톤·인공적으로 돌을 만들어 가공한 대리석)을 적용하거나, 거실에는 대리석 접합타일 아트월을 적용한다. 외부에는 광주에서 보기 드문 커튼월룩(비내력 외주벽)이 적용된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무등산자이&어울림은 광주 구도심 중심지에 자리잡아 교통, 상권, 학군 등 모든 인프라를 갖추고 있고, 정비사업단지에서는 보기 드물게 약 16%대의 낮은 건폐율 적용으로 단지 내에서 쾌적한 주거생활이 가능하다"며 "광주 북구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커튼월룩을 비롯한 고급 특화 설계를 적용하는 등 심혈을 기울인 만큼 견본 주택 오픈 3일 동안 수요자들의 반응도 좋아 높은 청약 경쟁률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무등산자이&어울림은 광주에서 보기 드문 2000가구가 넘는 대단지 규모다. 지하 3층~지상 31층 25개동, 전용면적 39~160㎡ 총 2564가구로, 이중 임대와 조합원분을 제외한 전용면적 59~130㎡ 164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전용면적별로 1단지 ▲59㎡A 99가구 ▲59㎡B 64가구 ▲59㎡C 63가구 ▲74㎡A 158가구 ▲74㎡B 84가구 ▲74㎡C 24가구 ▲84㎡A 194가구 ▲84㎡B 278가구 ▲84㎡C 167가구 ▲84㎡D 337가구 ▲114㎡B 35가구 ▲130㎡ 2가구, 2단지 ▲59㎡D 92가구 ▲59㎡E 29가구 ▲59㎡F 18가구 등 총 164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으로 예정돼 있다.

청약일정은 오는 1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0일(수) 1순위, 21일 2순위 순으로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27일 1단지, 28일 2단지 순으로 각각 진행된다. 정당계약은 12월9~11일 진행된다. 특히 중도금 무이자 혜택으로 수요자의 부담을 낮춘 데다, 1단지와 2단지 동시 청약 신청이 가능하다.

견본주택은 광주광역시 북구 우산동 392-2번지에 위치해 있다. 입주는 2022년 9월 예정이다.

sky0322@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1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