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호날두, A매치 100골 눈앞···역대 최다는 알리 다에이 109골

입력 2019.11.18. 09:38 댓글 0개
한국에선 차범근 전 감독이 58골로 역대 1위…손흥민, 26골
【룩셈부르크=AP/뉴시스】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가 18일(한국시간) 룩셈부르크에서 열린 유로(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20 예선 B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룩셈부르크를 상대로 쐐기골을 기록하며 포르투갈의 2-0 승리를 이끌었다.A매치 통산 99번째 골이다. 2019.11.18.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세계적인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가 A매치 통산 99번째 골을 터뜨리며 100골 고지를 눈앞에 뒀다.

호날두는 18일(한국시간) 룩셈부르크에서 열린 유로(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20 예선 B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룩셈부르크를 상대로 쐐기골을 기록하며 포르투갈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지난 15일 리투아니아전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한데 이어 A매치 통산 99호골을 신고했다.

2004년 6월 유로2004 본선 그리스전에서 A매치 데뷔골을 터뜨린 호날두는 역대 두 번째이자 유럽 선수로는 최초로 100골 고지를 눈앞에 뒀다.

역대 A매치 최다골은 이란의 알리 다에이가 보유한 109골이다. 호날두가 통산 골 순위에서 2위에 자리하고 있다. 다에이의 기록을 넘어서는 건 시간문제로 보인다.

호날두의 오랜 라이벌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는 A매치에서 69골을 기록 중이다.

호날두는 이날 1-0으로 앞선 후반 41분 조타의 패스를 골로 연결했다.

영국 더선 등 일부 언론은 '골 가로채기'라고 지적했다. 팀 동료 조타의 발에 맞은 공이 골라인을 넘기 직전에 호날두가 밀어 넣었다는 것이다. 호날두의 접촉이 없었어도 골이 됐을 것이라는 판단이다.

유럽축구연맹(UEFA)은 조타의 도움, 호날두의 골로 소개하며 호날두의 A매치 골 역사를 전했다.

호날두는 "100번째 골은 자연스럽게 나올 것이다. 기록은 깨지라고 있는 것이고, 나는 기록을 깰 것이다"고 했다.

한편, 한국에서는 차범근 전 감독의 58골이 A매치 최다골 기록이다. 차 전 감독의 한국인 유럽리그 통산 골 기록을 갈아치운 손흥민(토트넘)은 26골을 기록하고 있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