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도립대 학생들의 아이디어 '톡톡'

입력 2019.11.17. 14:48 수정 2019.11.17. 14:48 댓글 0개
캡스톤 디자인 경진서 ‘댓잎 이용 밤부마카롱’ 대상
전남도립대는 최근 '스마트 융복합 캡스톤 디자인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전남도립대 제공

전남도립대학교(총장 김대중)는 교육부 혁신지원사업의 하나로 '2019년 스마트 융·복합 캡스톤 디자인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총 5개 팀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작품 시연 및 심사를 통해 식품생명과학과 BFCG의 '댓잎을 이용한 밤부마카롱(bamboo Macaron)'이 대상을 수상했다.

캡스톤디자인은 전공 지식을 바탕으로 프로젝트 과제를 선정해 학생들이 직접 설계·기획·제작하는 실무형 융복합 인재 양성 프로그램이다.

김대중 총장은 "재학생의 창의적 역량을 높이고 실무능력과 도전정신을 키우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시대가 필요로 하는 창의·융합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립대는 전남도가 설립해 운영하는 호남 유일의 공립대학으로 교육부의 대학기본역량진단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자율개선대학에 선정됐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동정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