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aT, 말레이시아에서 '쿠킹클래스' 개최

입력 2019.11.15. 14:19 수정 2019.11.15. 14:19 댓글 0개
신선농산물 선호도 높아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 14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Taste Promising K-Fresh Festival'을 열고 양파와 감귤을 활용한 요리를 만들어 보는 쿠킹클래스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현지 유통매장 신선 담당 바이어 뿐만 아니라 수입업체, 파워 인플루언서 등 한국 농식품에 관심이 많은 현지인 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쿠킹클래스 행사에 참가한 말레이시아 AEON 본사의 신선 농산물 담당 바이어인 토마스씨는 "한국산 과일은 달고 아삭한 식감을 가지고 있어 현지 소비자들에게 인기"라면서 "지난 9월부터 AEON에서 운영하기 시작한 K-Fresh Zone도 방문 고객들의 선호도가 높아 앞으로 판매품목을 추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근 말레이시아에서는 양파 뿐만 아니라, 감귤, 샤인 머스캣, 배 등 한국산 신선농산물에 대한 인기가 매우 높아 한국산 과일은 현지 유통매장에서 타국산에 비해 조금 더 높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말레이시아는 한국산 신선농산물에 대한 선호도가 특히 높은 수출유망시장"이라며 "앞으로 신선농산물 전용판매장인 K-Fresh Zone 운영을 확대하고, 현지 판촉행사도 활발히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철기자 douls18309@srb.co.kr

Taste Promising K-Fresh Festival 쿠킹클래스 기념사진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