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계좌 2억개·숨은자산 9조5천억' 내꺼 하나 없을까

입력 2019.11.11. 10:57 댓글 0개
"9.5조 숨은 자산 찾아가세요"···금감원, 모든 금융권과 캠페인
숨은 금융자산 예·적금, 보험금, 증권, 신탁 순으로 많아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금융감독원이 11일부터 12월20일까지 총 6주간 전(全) 금융권과 함께 9.5조원 가량의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에 나선다.

금융소비자가 장기간 찾아가지 않은 숨은 금융자산은 올해 6월 말 기준 9.5조원(휴면금융재산 1.2조원, 장기미거래금융재산 8.3조원), 약 2억개 계좌에 이른다.

상품별로는 예·적금 5조원, 보험금 4조1000억원, 증권 3000억원, 신탁 1000억원 순으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감원은 이번 캠페인부터는 휴면금융재산을 관리하는 서민금융진흥원이 참여해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실적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총 6주간 금융회사별 대고객 개별 안내 및 전 국민 대상 홍보가 병행되고, 숨은 자산 조회 및 환급 방법 등이 집중적으로 안내될 예정이다.

금융사는 일정 금액 이상의 휴면금융재산 등을 보유하고 있는 개별고객에게 문자메시지, 이메일 등으로 보유사실 및 찾는 방법을 안내한다.

금융소비자는 인터넷, 모바일을 통해 숨은 금융재산을 먼저 조회한 후 환급을 신청하는 것이 편리하다.

금감원 금융소비자정보 포털 '파인' 홈페이지에서는 모든 금융권의 휴면금융재산, 장기미거래 금융재산 모두를 조회할 수 있다.

휴면예금 및 휴면보험금 잔액은 은행연합회의 '휴면계좌통합조회시스템(슬립머니)'에서 조회가 가능하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이번 행사는 전 금융권이 모두 참여하는 첫 번째 캠페인으로 '계좌통합관리서비스'를 통해 9.5조원의 숨은 금융자산이 크게 감축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csy62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금융/재테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