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여수시, 외국인근로자 찾아가는 이동차량 진료

입력 2019.11.05. 15:18 수정 2019.11.06. 10:06 댓글 0개
치과·내과 등 6개 과목 61명 검진
지역 의료진 재능기부자 참여 호응

여수시가 의료서비스 혜택을 받기 어려운 외국인근로자를 위해 이동차량 진료서비스를 펼쳐 큰 호응을 얻었다.

진료는 지난 2일 망마경기장에서 내과, 피부과, 치과, 정형외과 등 6개 과목으로 진행됐다. 선원근로자, 제조업근로자 등 61명의 외국인근로자가 검진을 받았다.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이 이동차량 2대를 투입했고, 여수시출입국·외국인사무소 의무과, 김만달내과, 김영창피부과, 정남진정형외과, 모아치과, 함께하는치과 등 의료진이 재능기부자로 참여했다.

베트남 선원 트란반홍씨는 "이번 진료로 고혈압을 발견하고 약 처방도 받았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시 관계자는 "외국인근로자는 상대적으로 의료서비스를 받기가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이라며 "외국인근로자의 건강 증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여수=강명수기자 kms3056@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