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내일 아침도 쌀쌀···"일교차 커 건강 유의"

입력 2019.10.09. 17:09 댓글 0개
강원산지·경북북부 아침 서리 가능성
내륙지방 아침기온 10도 아래 내려가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찬 이슬이 맺히기 시작한다는 절기상 '한로'인 지난 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 스크렁풀 앞으로 한 시민이 걸어가고 있다. 2019.10.08. photocdj@newsis.com

【서울=뉴시스】조인우 기자 = 한글날인 9일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에 맑고 쾌청한 하늘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10일은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가끔 구름많은 하늘을 보이겠다.

쌀쌀한 아침은 10일에도 계속되겠다. 기상청은 "9일 아침보다 3~4도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으나 내륙을 중심으로 10도 이하로 내려가겠다"며 "일교차도 10도 이상으로 크니 건강관리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강원산지와 경북북부에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10일 기온은 평년 수준(아침 7~16도, 낮 21~24도)을 살짝 밑돌겠다. 아침 기온은 6~16도, 낮 기온은 17~25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4도, 수원 10도, 춘천 9도, 대관령 3도, 강릉 13도, 청주 11도, 대전 9도, 전주 10도, 광주 11도, 대구 11도, 부산 16도, 제주 14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9도, 수원 19도, 춘천 18도, 대관령 18도, 강릉 22도, 청주 20도, 대전 21도, 전주 22도, 광주 23도, 대구 23도, 부산 25도, 제주 23도다.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오가겠다.

제주도남쪽먼바다에 풍랑 예비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10일 오후부터 풍속 10~16m/s의 바람이 차차 강하게 불면서 2~4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일겠다.

jo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