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

KIA, 임기영 선발 KT전 1:2 '4연패'

입력 2019.09.23. 21:14 댓글 0개

KT 위즈가 '호랑이 킬러' 면모를 한껏 과시했다.

KT는 23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팀 간 16차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T는 KIA전 7연승을 달렸다. 아울러 올 시즌 KIA와의 상대전적을 12승 4패로 마쳤다. KIA는 4연패에 빠졌다. 

1회초 KIA가 선취점을 뽑았다. 1사 후 김선빈이 안타를 치고 나갔고, 유민상과 터커의 연속 안타로 1-0 리드를 잡았다.

KT는 2회말 반격에 나섰다. 선두타자 유한준이 2루타를 치고 나갔고, 이어 로하스의 내야 안타 뒤 황재균의 적시타로 1-1 균형을 맞췄다.

이후 팽팽한 투수전이 펼쳐졌다. KT 선발 투수 라울 알칸타라와 KIA 선발 투수 임기영은 나란히 6이닝을 소화했다.

승부는 7회말에 갈렸다. 7회말 1사 후 KT 심우준이 안타를 친 뒤 2루를 훔쳤다. 김민혁이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문상철의 적시타가 나왔고 KT는 균형을 깨고 2-1로 달아났다.

KT는 알칸타라 이후 주권, 김재윤, 이대은이 남은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으며 팀 승리를 지켰다.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