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KBS순천방송국, 대학생 60명 함께 '여·순과 4·3 역사기행'

입력 2019.09.20. 15:25 댓글 0개

【순천=뉴시스】김석훈 기자 = KBS순천방송국이 10월 여·순사건 71주기를 맞아 특별기획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여·순과 4·3, 역사 기행'을 다음달 18일부터 20일까지 선보인다.

여·순사건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4·3사건과의 연대와 교류를 통해 진상규명과 특별법 제정 등에 보탬이 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특히 대학생과 대학원생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해 미래 세대가 아픈 근현대사를 해결해나가는 주체가 되는 장을 열어 줄 것으로도 기대되고 있다.

여순사건이 발발한 10월19일을 중심으로 3일간 펼쳐지는 행사는 여·순, 4·3 관련 전문가 특강과 여수, 순천, 제주 현장 탐방으로 이뤄진다.

참가 대상은 광주와 전남, 제주 지역 대학(원)생 60명이며, 선착순 선발한다. 무료.

참가를 희망하는 학생은 KBS 순천방송국 홈페이지에서 서식을 내려받아 e-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ki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교육노동환경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