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지난달 충주 초등학교서 교사 몰던 차에 학생 치여 중상

입력 2019.09.19. 22:12 댓글 0개

【충주=뉴시스】 김재광 기자 = 충북 충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등교하던 학생이 교사가 몰던 차량에 치여 중상을 입었다.

19일 충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오전 8시40분께 이 학교 정문에서 교사 A(33)씨가 몰던 SUV에 B(13)군이 치였다.

사고는 등교하던 B군이 왼쪽 신발 끈이 풀려 앉아 묶는 사이 발생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교문을 통과하자마자 주차장으로 우회전해서 가려다가 앉아 있는 아이를 보지 못해 사고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학교 입구는 인도와 차도가 분리돼 있지 않아 등·하교 때 학생들과 교직원 차량이 섞여 드나들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송치할 계획이다.

kipo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