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

박흥식 대행, "상무 출신 박진태 21일 두산전 선발"

입력 2019.09.19. 17:45 댓글 0개

상무 출신 박진태(KIA)가 오는 21일 잠실 두산전에 선발 출격한다. 

19일 대구 삼성전을 앞두고 취재진과 만난 박흥식 감독 대행은 "박진태는 토요일 경기에 선발등판한다. 여러가지 장점이 많은 선수다. 공도 빠르다"고 평가했다. 

성남고와 건국대를 졸업한 뒤 2017년 KIA에 입단한 박진태는 데뷔 첫해 38경기에 등판해 1패 3세이브 2홀드를 거뒀다. 평균 자책점은 6.55. 올 시즌 퓨처스 성적은 20경기 등판 6승 4패(평균 자책점 4.24). 

한편 KIA는 박찬호(유격수)-김선빈(2루수)-터커(우익수)-최형우(지명타자)-이창진(중견수)-황윤호(3루수)-이우성(좌익수)-이정훈(포수)-고장혁(1루수)으로 타순을 구성했다.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