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중고폰 ATM으로 휴대폰 중고거래 간단하게'

입력 2019.09.11. 08:43 댓글 0개

【서울=뉴시스】홈플러스는 전국 140개 점포에 ‘중고폰 ATM’을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서울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이 중고폰 ATM을 선보이고 있다.

중고폰 ATM은 판매를 원하는 기기를 ATM에 넣으면 3분 내에 외관 상태와 성능을 점검해주고, 인공지능 가격산정 시스템을 통해 최고 수준의 매입 금액을 고객에게 제안하는 시스템이다. 고객이 판매에 동의하면 기기는 ATM이 수거하고, 대금은 즉시 고객 계좌로 입금된다. 2019.09.11. (사진=홈플러스 제공)

photo@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