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박지원, 日 자민당 2인자 니카이 간사장과 비공개 회동

입력 2019.08.20. 10:47 댓글 0개
박지원 문희상 국회의장 특사 자격으로 일본 방문
니카이, 국회 방일단과의 약속 두 차례 취소 전례
朴과는 가까운 사이…부인상 때 아들 보내 조문도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박지원 대안정치 의원. 2018.07.06. 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임종명 기자 = '변화와 희망의 대안정치 연대'(대안정치)에서 활동 중인 박지원 의원이 지난 19일 일본을 방문해 집권여당인 자유민주당 2인자, 니카이 도시히로 간사장과 5시간30분 동안 만찬을 곁들인 비공개 회동을 했다. 니카이 간사장은 지난달 31일 국회 방일 의원단이 1박2일 일정으로 일본을 찾았을 때 두 차례나 약속을 취소한 인물이다.

대안정치 장정숙 대변인은 2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박 의원이 문희상 국회의장의 특사자격으로 일본을 방문해 니카이 간사장과 5시간 반 동안 비공개 회동을 했다고 한다"며 "한국과 일본이 전례없이 심각한 갈등을 겪는 상황에서 대단히 시의적절한 만남이었다 생각한다"고 밝혔다.

장 대변인은 "(니카이 간사장은) 이번 박 의원과의 장시간 대화를 계기로 한일 관계 정상화에 힘써주길 기대한다"고 보탰다.

장 대변인은 정부를 향해서도 "정부도 거시적 관점으로 한일관계 대응에 나서길 바란다. 최선이 아니면 차선이라고 했다. 정부는 아베 정부와의 고위급 대화를 재개하기 바란다"며 "대안정치는 국민 이익 도움 되는 일이라면 주저않고 정부와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 의원은 니카이 간사장과 가까운 사이인 것으로 전해졌다. 니카이 간사장은 지난해 10월 박 의원의 부인상 때 아들을 보내 조문을 하기도 했다. 박 의원은 이날 중 국회로 복귀할 것으로 파악됐다.

jmstal0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