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내달까지 '여성 취업 박람회' 21번···530여개 일자리 창출

입력 2019.08.18. 11:15 댓글 0개
23일 송파구를 시작으로 진행…432개 기업 참여
미래유망직업, 여성창업 등 권역별 특성화 주제
특강, 현장면접, 취·창업컨설팅, 이력서 사진촬영
【서울=뉴시스】서울시 여성일자리 박람회 포스터. 2019.08.18. (포스터=서울시 제공)

【서울=뉴시스】배민욱 기자 = 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과 서울시내 여성인력개발기관이 공동 주관하는 '서울시 여성일자리 박람회' 시즌이 시작된다.

18일 서울시에 따르면 23일부터 9월26일까지 서울시내 여성인력개발기관을 중심으로 총 21번의 여성일자리 박람회가 열린다. 총 432개의 기업이 참여해 535개의 여성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첫 박람회는 23일 송파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시작된다.

이번 박람회는 서울시내 여성인력개발기관 인근 중소기업과 지역의 여성인재가 만날 수 있도록 지역특성 맞춤형 취업박람회로 운영된다. 특히 서울의 4개 권역별로 일정한 주제와 기간을 선정해 여성일자리에 대한 관심을 집중시키고 박람회 참여를 독려한다.

서북권역과 동북권역은 각각 '미래 여성 일자리', '여성 일자리 4.0'이라는 제목으로 미래에 유망 받는 새로운 직업에 주목했다. 서남권역은 '세상을 바꾸는 여성 일자리'를 주제로 유튜브 전문가에게 배우는 신직업, 플랫폼 비즈니스 관련 특강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한다. 동남권역은 '지역과 함께하는 취·창업'으로 창업분야에 더 집중해 창업자의 시연·전시, 창업 단계별·분야별 전문가 컨설팅 등을 마련한다.

찾아가는 취업지원서비스 '일자리부르릉' 버스와도 연계해 심층 취업상담도 진행된다. 전문가 특강, 현장면접, 취·창업 컨설팅, 이력서 사진촬영 등 다양한 취업지원 프로그램들이 제공된다.

박람회 현장에서 채용 기회를 얻지 못하더라도 최대 2개월간 사후관리를 통해 참여 여성이 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된다. 여성인력개발기관의 직업상담사가 박람회 참여 구직자와의 1대1 상담 등을 통해 취업정보를 제공하고 알선해준다.

mkba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