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8월엔 고랭지 수박이 맛있다'···이마트 10만통 준비

입력 2019.08.18. 06:00 댓글 0개

【서울=뉴시스】손정빈 기자 = 이마트가 오는 21일까지 '고랭지 일모작 수박'인 산(山) 수박 10만 통을 기존 가격 대비 30% 할인한 1만2500원(7~10㎏)에 판매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고랭지 일모작 수박은 국내 최대 수박 산지인 충남 부여·논산이 아닌 경상북도 영양·봉화 등 해발고도 300m 이상 고지대에서 재배된 제품이다. 이마트가 8월 들어 고랭지 수박 물량을 대폭 늘리는 이유는 폭염으로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인 열대야 현상이 자주 발생하면 평지에서 생산되는 수박이 물러지기 쉽고 당도도 낮아지기 때문이다. 이마트가 지난해 8월에 판매한 고랭지 1모작 수박 매출은 전년 대비 325.8%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가 좋았다.

영양·봉화는 평지보다 여름철 평균 기온이 낮고 일교차가 크며, 일조량이 많고 통풍이 잘 돼 수박 생육을 위한 최적의 여건이 조성된다.

이마트 관계자는 "올해는 8월 늦더워가 기승을 부리면서 수박 수요가 꾸준히 발생할 것으로 예상돼 상품성 높은 고랭지 수박을 선보이게 됐다"며 "향후 고랭지 일모작 수박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앞으로도 물량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j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