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유럽증시,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로 하락 마감

입력 2019.08.15. 03:08 댓글 0개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유럽 주요 증시는 14일(현지시간) 글로벌 경기침체의 우려가 커지면서 일제히 하락했다.

이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100 지수는 전날보다 1.42% 하락한 7147.88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에서 DAX 지수는 전날 대비 2.19% 내린 1만1492.66로 장을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전장 대비 2.08% 하락한 5251.3으로 거래를 마쳤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 지수는 전장 대비 1.68% 내린 366.16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런 하락세는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가 확산했기 때문이다.

이날 미국 재무부의 10년물 국채수익률이 2년물 국채수익률보다 2.1bp(1bp=0.01%p)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역전 현상은 2007년 이후 처음이다.

종종 경기 침체에 앞서 국채수익률 역전 현상이 일어나기 때문에 글로벌 침체 우려가 고조됐다.

아울러 부진한 독일 올해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도 악재로 작용했다. 전날 독일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독일 2분기 GDP는 전분기 대비 0.1% 감소했다.

sophis73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