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해남 친환경쌀 미국 수출길

입력 2019.08.14. 14:03 수정 2019.08.14. 14:03 댓글 0개
【해남=뉴시스】박상수 기자 = 미국 수출길에 오르는 해남의 친환경 가바쌀. 2019.08.13. (사진=해남군 제공) photo@newsis.com

땅끝 해남에서 생산한 친환경 가바쌀이 세번째 미국 수출길에 오르는 등 현지에서 호평받고 있다.

전남 해남군은 해남쌀 품질차별화와 수출확대를 위해 조성한 수출쌀전문재배단지에서 생산된 친환경 가바쌀 3차분 20t이 선적됐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처음으로 미국으로 수출된 가바쌀은 미국내 16개 마켓과 식당 등에 판매되고 있으며, 미국 현지에서 소비자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면서 판매량이 계속 증가하고 있다.

해남 친환경 가바쌀은 지난해 29t을 첫 수출한 이후 올해는 지난 4월 19t, 6월 4.5t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이다.

해남군과 수출업체인 땅끝황토친환경영농조합법인은 9월 하순께 미국 LA에서 열리는 한인축제에 참가해 교민과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해남쌀 인지도 향상을 위한 홍보전도 펼칠 계획이다.

또 미국쌀 수출을 시작으로 중국 수출을 확대하기 위해 중국유기인증(CQC) 가바쌀 수출생산단지를 조성하는 등 해남쌀 수출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 처음 수출된 해남쌀이 미국에서 인기리에 판매됨에 따라 고품질 해남쌀의 명성을 다시 한번 확인하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 쌀을 포함한 해남 농특산물의 수출이 대폭 확대돼 농업인의 소득향상은 물론 해남 농특산물을 해외에 널리 알려 나갔으면 한다"고 밝혔다. 해남=박혁기자 md18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