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보해복분자주, 유럽에 이어 필리핀 시장 진출

입력 2019.08.12. 13:32 수정 2019.08.12. 17:41 댓글 0개
오는 9월께 첫 물량 선적 예정
보해양조가 만든 보해복분자주가 유럽에 이어 필리핀 시장에서도 수출 계약을 연달아 성사시켰다. 보해양조 제공

보해양조(대표이사 임지선)가 만든 보해복분자주가 유럽에 이어 필리핀 시장에서도 수출 계약을 연달아 성사시키며 해외 판매망을 한층 넓히게 됐다.

지난 6일 유럽 11개국 본격 진출 소식을 알렸던 보해복분자주가 또 다시 필리핀 시장에 선보이게 되면서 한국을 대표하는 술로써 위상을 확고히 하게 됐다.

보해양조는 8월 초 필리핀 현지에 보해복분자주를 수출하기 위한 통관 절차를 마무리 하고 오는 9월께 첫 물량을 선적할 계획이다. 이번에 수출될 물량은 보해복분자주 6만 5천280병으로 컨테이너 5대 분량에 이른다.

필리핀은 한류에 대한 관심이 많은 곳으로 한국 주류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보해는 구매력이 탄탄한 필리핀 중상류층과 중국인 화교, 외국인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고급주류 시장에 진출한다는 전략이다.

실제로, 필리핀 현지 업체들은 보해복분자주가 정식으로 판매되기 이전에도 개별적으로 제품을 구매해 유통하고 있다. 이번 필리핀 시장에 대한 공식 출시 역시 현지 업체들의 요청에 따라 성사되게 됐다.

국제 와인대회에서 올 상반기에만 세 차례나 수상하며 그 우수성을 입증한 보해복분자주는 미국과 유럽, 아시아 등 전 세계적인 판매망을 확보하게 됐다.

보해양조 박찬승 홍보팀장은 "보해복분자주가 유럽에 이어 인구 1억명의 필리핀 시장까지 본격 진출한 만큼, 매출 확대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코리아 No. 1 을 넘어서 월드 No. 1이 될 수 있도록 보해복분자주를 널리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