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aT, 대만 야구장서 K-FOOD 홍보 활동

입력 2019.07.23. 16:37 수정 2019.07.23. 16:37 댓글 0개
한국산 과일도시락 인기
aT는 대만 타오위안 야구장에서 K-FOOD를 홍보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사진은 야구장에 마련된 홍보부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지난 20일부터 이틀간 ‘2019 한-대만 문화교류 향연’ 행사와 연계해 대만 스포츠팬들에게 한국 농식품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홍보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의 롯데 자이언츠, 삼성 라이온스 응원단이 초청돼 대만의 라미고 몽키스 홈팬들과 호흡을 맞췄고, 이승엽 해설위원이 시구자로 마운드에 올랐다. 1만 8천여 명이 넘는 야구팬들이 찾은 타오위안 야구장은 한국과 대만 야구팬들의 응원열기로 뜨거웠다.

aT는 한국산 샤인머스캣, 거봉, 멜론, 수박, 미니토마토를 과일 도시락으로 제공해 무더운 날씨에 야구를 관람하는 야구팬들로부터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행사장을 찾은 대만 시민 전성언퀀 씨는 “멜론, 샤인머스캣 등 다양한 한국산 과일을 맛볼 수 있어 좋았다. 맛도 좋고 신선해서 앞으로 자주 구매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또 아이들이 함께 참여하는 김치 쿠킹클래스를 마련해 아이들이 건강에 좋은 김치와 친숙해지는 기회가 제공했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대만은 식품 안전에 대한 소비자의 인식이 높은 나라로 안전하고 신선한 한국 농식품의 대만 시장 확대 전망은 밝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 체험행사를 통해 한국 농식품 홍보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도철기자 douls18309@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