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키움證 "원익머트리얼즈, 소재 국산화 중장기적 수혜 입을 것"

입력 2019.07.22. 08:12 댓글 0개

【서울=뉴시스】류병화 기자 = 키움증권은 22일 원익머트리얼즈(104830)에 대해 반도체업계 내 소재 국산화 의지가 강해지고 있어 중장기적으로 수혜를 입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박유악 키움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 낸드(NAND) 가동률 상승이 본격화될 전망"이라며 "특히 현재 10% 수준에 불과한 5세대 V-낸드의 양산 비중이 본격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돼 소재 업체인 회사가 수혜를 입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원익머트리얼즈는 전체 매출액의 90%가 반도체이고 삼성전자의 매출 기여도가 80% 수준"이라며 "또한 양산 비중이 확대되는 5세대 V-낸드에 회사의 신규 가스 '제논'이 사용되기 때문에 기존 제품의 판매량 증가 외 추가적인 성장도 나타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박 연구원은 "이번 일본의 수출 규제로 반도체 업계 내 소재 국산화 의지가 강해지고 있다"며 "개발 중인 신규 소재의 테스트 기간과 양산 적용 시점을 대거 앞당길 것"이라고 설명했다.

hwahw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