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다문화 결혼이주여성 개인정보보호 교육

입력 2019.07.18. 14:48 수정 2019.07.18. 14:48 댓글 0개
한국인터넷진흥원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 이하 KISA)은 지난 17일 국내 다문화 가족 내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개인정보 보호 맞춤형 교육을 광주 남구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KISA는 지난 2009년부터 사업자와 이용자를 대상으로 개인정보 보호 정기 교육 및 찾아가는 교육*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부터는 개인정보 보호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교육 대상을 사회적 배려계층으로 확대하고 있다.

국제결혼을 통해 형성된 다문화 가족의 경우, 구성원 간 서로 다른 환경에서 성장한 만큼 개인정보에 대한 인식과 수준이 다를 수 밖에 없어 개인정보 보호의 사각지대에 놓일 수 있다.

이에 KISA는 국내 최초로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개인정보의 중요성 및 예방법 등을 알려주는 맞춤형 개인정보 보호 교육과정을 개발해 실시했으며, 전남·광주지역을 시작으로 향후 지원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현장 교육 외에도 온라인으로 수강 가능한 베트남어·영어 등 다국어 개인정보 보호 교육과정을 개발해 전국 다문화 이용자들의 교육 접근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KISA는 이달 정보 취약 계층인 노인들을 대상으로 기승을 부리는 보이스피싱, 휴대폰 소액결제 피해 등에 대한 대처방법을 안내하는 어르신 맞춤형 개인정보 보호 교육을 오는 23일 광주시 남구에서 시행한다.

김석환원장은 “개인정보 보호 사각지대에서 소외받지 않도록 다양한 사회적 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맞춤형 교육 과정 개발 및 찾아가는 교육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운영·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철기자 douls18309@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동정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