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최경환 의원, 징역 5년으로 의원직 상실

입력 2019.07.11. 15:3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제369회 국회(임시회) 본회의가 열린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 최경환 자유한국당 의원 좌석의 명패 불이 꺼져 있다.

국정원에서 1억 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경환 자유한국당 의원은 징역 5년 확정을 받아 의원직을 상실했다. 2019.07.11.

amin2@new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