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행복주택 올 두번째 입주자 4600가구 모집

입력 2019.06.26. 11:00 댓글 0개
국토부, 7월11~18일 청약접수
창업지원·산단형 등 3곳 포함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신정원 기자 = 국토교통부는 7월11일부터 18일까지 행복주택 10곳, 4640호에 대한 청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행복주택은 총 110곳, 2만6000호를 분기별로 네 차례에 걸쳐 공급된다. 이번 모집은 올해 두번째로 지난 1분기에는 전국 41곳, 6483호 모집에 2만8825명이 신청해 평균 4.4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2차 모집에서는 수도권(5곳)에서 ▲판교제2테크노밸리(200호) ▲안성아양(699호) ▲인천영종(450호) ▲파주운정(580호) ▲화성동탄2(900호) 등 2829호, 지방권(5곳)에선 ▲부산좌동(100호) ▲충주호암(550호) ▲아산탕정(740호) ▲군산신역세권(400호) ▲광주쌍촌(21호) 등 1811호가 준비돼 있다.

특히 이번엔 지난해 11월 시행된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추진방안'에 따라 창업지원주택 2곳(판교2밸리·부산좌동)과 산업단지형 1곳(안성아양)이 포함됐다.

창업지원주택은 청년 창업인의 안정적인 주거공간과 창업지원시설을 결합한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이다. 세대내 독립 업무공간과 층별 공용 소회의실 등 특화시설을 설계했다.

무주택세대구성원인 만 19~29세 (예비)창업가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판교제2테크노밸리의 경우 최저 보증금 5000만원, 월 임대료 21만5000원이다.

산업단지형주택은 주거기반이 취약한 국가·지방산단 인근에 공급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산단 근로자는 연령에 상관없이 입주가 가능하다.

안성아양지구는 공급물량의 절반을 산단 근로자에게 우선 공급한다. 최저 보증금 1200만원, 월 임대료 6만원에 거주할 수 있다.

청약접수는 내달 11월부터 18일까지 한국토지주택공사(LH)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앱 LH 청약센터를 통해 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LH 청약센터 또는 마이홈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2차 모집은 일자리지원 대책이 반영돼 청년창업가, 산단 근로자 등의 주거안정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하반기엔 노후청사복합개발, 육아 편의시설을 갖춘 신혼특화단지 등 59곳, 1만5000호에 대해 모집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jwsh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