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서구, 종량제 봉투 판매 이윤 인상

입력 2019.06.25. 16:16 수정 2019.06.25. 16:16 댓글 0개
소비자가 변동 없이 9.5% 인상
소상공인·자영업자 애로 해소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가 내달 1일부터 소비자가 변동 없이 종량제 봉투 판매이윤을 인상한다고 25일 밝혔다.

판매소에서 종량제 봉투 판매시 얻게 되는 이윤은 판매가격의 평균 8.0%로, 2007년 7월 이후 종량제 봉투 가격 조정이 없어 판매수수료 현실화의 목소리가 제기됐다.

이에 따라 서구는 종량제 봉투 판매소에 공급하는 봉투 도매가격을 인하하여소비자 판매가 변동없이 판매수수료 요율을 9.5%로 인상할 예정이다.

이번 인상으로 슈퍼마켓· 편의점 등 556개 종량제 봉투 판매소에는 추가이윤이 발생하지만 소비자 판매가의 변동이 없어 주민들의 부담은 발생하지 않는다.

판매소의 판매이윤이 늘어남에 따라 카드결제 수수료 납부 등 부담이 줄어 판매서비스 질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구청 관계자는 “종량제 봉투 판매이윤이 인상됨에 따라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애로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 며, “주민들이 일상생활에서 느끼는 불편을 없애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6월부터 타 지역에서 서구로 전입해 온 주민들은 인증스티커를 부착해 이사 전 지자체의 종량제 봉투를 사용할 수 있으며, 스티커는 전입신고 후 30일 이내 동 주민센터(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세대당 20매 이내로 교부받을 수 있다. 서충섭기자 zorba85@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