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26일 장마전선 북상…오후부터 비

입력 2019.06.25. 16:00 수정 2019.06.25. 16:00 댓글 0개

26일 장마전선이 북상함에 따라 점차 흐려지고 비가 오겠다.

광주지방기상청은 26일 오전부터 남해안을 시작으로 비가 내리고 오후들어 남부지방 전역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25일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비는 남해 먼바다에 머무르고 있던 장마전선이 이날 북상하면서 내리는 것으로 분석됐다.

비는 27일 오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예상강수량은 광주와 전남 10~40㎜가량이다.

해안가의 경우 27일까지 비와 함께 약간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서해남부와 남해서부 전해상에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장마전선이 본격적으로 북상해옴에 따라 당분간 잦은 비소식이 예상된다”며 “기상예보를 수시로 확인해 비 피해가 예상되는 곳의 대책을 마련해야겠다”고 당부했다. 이영주기자 lyj2578@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