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한전공대 마스터플랜,27일 최종 확정

입력 2019.06.18. 17:30 수정 2019.06.18. 17:30 댓글 0개
범정부 지원위 회의서 보고·발표키로

한전공대 설립과 향후 운영계획 등이 포괄적으로 담길 ‘마스터플랜’이 오는 27일 최종확정된다.

18일 전남도에 따르면 27일 열리는 한전공대 범정부 설립지원위원회 회의에서 마스터플랜 보고에 이어 이어 발표된다.

이날 회의에는 김영록 전남지사를 비롯한 한전, 정부 관계자 등이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지난해 12월 최종용역보고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었던 마스터플랜은 6개월 연기된 바 있다.

이번에 발표될 마스터플랜에는 조감도가 포함된 캠퍼스 건축안과 학사운영 방안 등이 담기게 된다.

이어 9월에는 건축 기본계획을 최종 확정하고 학교법인 설립 절차 등을 밟게 된다.

2022년 3월 개교 예정인 한전공대는 내년 2월 도시계획 변경, 6월 캠퍼스 건축허가·착공을 거쳐 이듬해 6월 대학설립 인가, 2022년 2월 캠퍼스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