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남자 사브르·여자 에페 대표팀, 아시아펜싱선수권 금메달

입력 2019.06.18. 10:38 댓글 0개
한국 남자 사브르 대표팀과 여자 에페 대표팀이 17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2019 아시아펜싱선수권대회에서 나란히 금메달을 따낸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대한펜싱협회 제공)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과 여자 에페 대표팀이 2019 아시아펜싱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따냈다.

오상욱(성남시청), 구본길(국민체육진흥공단), 김준호(화성시청), 하한솔(성남시청)로 구성된 남자 사브르 대표팀은 17일 일본 됴코에서 열린 대회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대표팀은 8강에서 베트남을 45-30으로 완파하고, 준결승에서 개최국 일본을 45-37로 꺾었다. 결승에서는 이란을 만나 접전 끝에 45-42로 승리해 우승을 차지했다.

최인정(계룡시청), 강영미(광주서구청), 이혜인(강원도청), 정효정(부산시청)으로 이뤄진 여자 에페 대표팀은 같은 날 열린 여자 에페 단체전 결승에서 중국을 45-30으로 완파하고 우승했다.

16강전에서 뉴질랜드에 45-23 대승을 거둔 대표팀은 8강전에서 이란을 45-29로 눌렀다. 준결승전에서는 홍콩을 45-31로 이겼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5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획득해 종합 우승 11연패 달성에 더 가까워졌다.

juhe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