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충북도민체전 오늘 개막…사흘간 열전

입력 2019.06.13. 10:34 댓글 0개
시·군 11곳 4500여명 참가…24개 종목 메달 경쟁
【괴산=뉴시스】 김재광 기자 = 58회 충북도민체육대회를 밝힐 성화가 12일 괴산군 탄생 600주년 기념공원에서 타올랐다. 칠선녀중 한명이 성화무 공연후 채화한 성화를 들어보이고 있다.2019.06.12. kipoi@newsis.com

【괴산=뉴시스】 김재광 기자 = 58회 '충북도민체육대회(도민체전)'가 13일 개막해 사흘간 열전에 돌입했다.

충북도민의 화합과 도약을 위한 스포츠 축제인 '도민체전'은 시·군 11곳 선수단 4500여 명이 참가한다. 선수들은 24개 종목에 참여해 열띤 메달 경쟁을 벌인다.

개회식은 이날 오후 7시 괴산종합운동장에서 '행복의 씨앗을 틔우다'라는 주제로 열린다. 다채로운 문화예술공연과 퍼포먼스, 화합행사로 꾸며진다.

사전행사는 난타 공연과 괴산군 홍보대사 청이, 신명화, 트로트 신동 정동원의 신나는 무대로 진행한다.

앞서, 도민체전 환영 만찬은 괴산문화체육센터에서 한다. 유기농업군 괴산군의 청정이미지를 알리기 위해 괴산장수밥상 메뉴로 개발한 고추정식을 만찬 메뉴로 선보인다.

이어 중원대학교 댄스·음악동아리, 불정면 라인댄스 팀 '줌마렐라' 공연, 대학연합 응원단의 응원퍼레이드는 체전 분위기를 띄운다.

공식행사는 선수단 입장을 시작으로 개회선언, 환영사, 대회기 게양, 대회사, 선수단 대표 선서 순으로 진행한다.

'설화의 시작'부터 '땅의 두드림', '바람의 어울림', '빛의 화려함', '행복한 사람들'로 이어지는 주제공연도 한다.

kipo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