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기아차,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 개최

입력 2019.05.21. 09:20 댓글 0개
다음달 13~16일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 진행
전체 상금 10억원...골프팬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돼

【서울=뉴시스】박민기 기자 = 기아자동차는 사단법인 대한골프협회와 함께 다음달 13일부터 16일까지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기아자동차 제33회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전체 상금 10억원이 걸린 이번 대회에서는 지난해 우승자 오지현 선수, 역대 우승자 김지현, 안시현 선수를 비롯한 144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우승을 놓고 격돌한다.

특히 이번 대회는 오픈 대회로서의 의의를 더하고 대회의 경쟁력과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본선 참가 자격을 충족하지 못하는 프로와 아마추어 골퍼 91명을 대상으로 지난 13일 예선전을 치르고, 이 중 10명의 선수들을 선발해 한국여자오픈 본선 참가 기회를 제공했다.

4라운드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지는 이번 제33회 한국여자오픈의 우승자에게는 우승 상금 2억5000만원, '카니발 하이리무진' 차량과 2020년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기아 클래식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파쓰리로 이뤄진 모든 홀에서 홀인원을 달성하는 선수에게 K7, 스팅어, K9을 증정하는 '홀인원 이벤트' ▲최소홀을 플레이하며 버디 7개를 기록하는 선수에게 K7을 증정하는 'K7 챌린지' ▲대회코스 최저 타수 기록 선수에게 300만원을 증정하는 '코스 레코드' ▲각 라운드 별 최저 타수 기록자에게 렉시콘 최고급 스피커를 증정하는 '데일리 베스트' 등 특별상을 확대해 선수들에게 다양한 부상을 수여할 계획이다.

국내 최고 골프대회의 타이틀에 걸맞게 골프 팬들을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도 마련됐다.

우선 기아차는 골프 팬들이 온라인을 통해 가상으로 정해진 여러 조 중에서 실제 경기가 진행되길 희망하는 조를 골라 투표하는 사전 온라인 이벤트 '드림 매치'를 진행한다.

투표를 통해 가장 많은 표를 획득한 3개 조는 대회 중 실제 경기를 펼치게 되며, 기아차는 이벤트 참여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1일 입장권 2매씩을 증정한다.

이와 함께 대회 우승자를 맞추는 '우승자를 맞춰라!' 이벤트를 통해 우승자를 맞춘 고객 10명을 선정해 대회 기념 모자와 우산을 증정하는 것은 물론, 이벤트 응모 고객 중 100명에게도 입장권 2매씩을증정한다.

사전 온라인 이벤트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이날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경기 일정을 비롯해 이벤트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기아차 한국여자오픈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최고 권위의 내셔널 타이틀 대회에 걸맞은 최고의 플레이, 다양한 편의시설과 체험 콘텐츠 등을 갖춘 한국여자오픈이 대한민국 골프 문화를 선도하는 축제의 장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mink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