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전국서 8건 지진감지 신고…"피해 신고 파악중"

입력 2019.04.22. 07:04 댓글 0개
행안부, 장·차관 참석 서울·세종 영상회의 개최

【세종=뉴시스】변해정 기자 = 22일 오전 5시45분 경북 울진군 동남동쪽 38㎞ 해역에서 규모 3.8의 지진이 발생한 뒤 8건의 지진 감지 신고가 들어왔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이번 지진의 발생 위치는 북위 36.86, 동경 129.80이다. 발생 깊이는 21㎞다.

지역에서 느끼는 지진 정도를 나타내는 '계기 진도'는 강원과 경북은 3, 일부 충북은 2로 분석됐다.

오전 6시15분 기준 8건의 지진 감지 신고가 들어왔고,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는 없다.

행안부 관계자는 "인명과 시설물 피해 신고를 파악 중"이라고 말했다.

행안부는 이날 오전 8시50분께 서울·세종 영상회의를 갖고 지진 발생과 피해 상황을 살펴볼 예정이다. 진영 장관이 주재하고, 류희인 재난안전관리본부장(차관)과 중앙재난안전상황실·지진방재관리과 직원들이 참석한다.

규모 5.0 이상 강력한 지진이 발생할 때 정부는 전 부처가 참여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을 꾸리게 된다.

hjpy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