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서울시교육청, 올해 공립 유치원교사 59명 추가 선발

입력 2019.04.22. 06:00 댓글 0개
4월29일~5월3일 온라인 접수 가능
【서울=뉴시스】지난해 12월 서울 서초구 공립유치원 서울양재유치원에서 어린이들이 수업을 하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유치원 공공성 강화 방안의 일환으로 올해 공립 유치원교사를 59명 추가 채용키로 했다.(사진=뉴시스 DB)

【서울=뉴시스】구무서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유치원 공공성 강화 방안에 따라 공립 유치원 교사 59명을 추가 선발한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에 공립 유치원 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시험은 국·공립유치원 확대 및 유치원 유형 다양화 추진을 위해 추가 배정된 정원을 선발하는 시험이다. 2019학년도에 170명을 선발했으며 올해 59명을 추가로 뽑는다.

응시원서는 29일부터 5월3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1차 시험은 6월1일, 합격자 발표는 7월1일이다. 2차 시험은 7월20~21일 치러진다. 최종합격자는 8월5일 발표된다.

nowes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교육노동환경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