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시, 중·대형 건설현장 실태점검

입력 2019.04.21. 17:09 수정 2019.04.21. 17:09 댓글 2개

광주시가 건설근로자의 권익 보호와 건설업 법정사항 이행 상황을 살피기 위해 중·대형 건설현장 실태점검을 실시한다.

광주시는 21일 “시와 자치구, 대한건설협회·대한전문건설협회 광주시회 등 4개 기관·단체 12명의 합동 점검반을 구성해 24일부터 29일까지 민·관 건설현장 13곳을 대상으로 2분기 건설현장 실태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반은 체불임금, 건설기계에 대한 임대차 계약서 작성 및 대여금 지급보증 발급, 지역주민 고용, 지역 장비·생산자재의 구매사용 여부 등을 살펴보고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확대도 적극 홍보한다.

아울러 현장근로자의 애로사항을 듣고 건설업 운영 시 숙지해야할 내용도 홍보하는 등 건설업체의 자발적인 이행을 유도할 방침이다.

특히 건설현장 근로자 임금과 장비임대료 체불 예방 및 해소를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행정지도하고 부실·불법업체에 대해서는 행정제재를 강화할 예정이다.

이승국 광주시 건설행정과장은 “건설경기 침체로 지역 건설업계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중·대형 건설현장 점검 시 지역업체 홍보를 통해 지역업체들의 하도급 참여가 확대될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2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