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낮 최고기온 24도··· 자외선 지수 '높음'

입력 2019.04.21. 04:00 댓글 0개

【서울=뉴시스】심동준 기자 = 기상청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는 오전 9시까지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며 "그 밖의 중부 지방은 오후 3시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기온은 평년(최저 5~11도, 최고 17~22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내륙 지방에서는 일교차가 10~18도로 클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16도, 수원 19도, 춘천 21도, 강릉 18도, 청주 21도, 대전 22도, 전주 23도, 광주 24도, 대구 25도, 부산 20도, 제주 21도로 예측된다.

이날 자외선 지수는 전국에서 '높음' 수준을 보이겠다. 이는 햇볕에 노출되면 1~2시간 안에도 피부 화상을 입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미세먼지와 오존 농도는 전 권역에서 모두 '보통'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오전 9시까지 경기 서해안과 경기 북부 내륙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밖의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도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 인천공항에도 안개가 낄 가능성이 있다.

강원 영동, 중부 내륙, 경상도, 전남 광양 등은 대기가 매우 건조한 상태다. 이외 지역에서도 대기가 차차 건조해질 것으로 보여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s.w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