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보성 햇차 수확 한창

입력 2019.04.19. 10:07 수정 2019.04.19. 10:07 댓글 0개

보성군 회천면 영천리 차밭에서는 싱그러운 봄의 에너지를 가득 담은 햇차 따는 소리가 경쾌하다. 영천리 차밭은 해양성 기후와 대륙성 기후가 만나 안개가 많은 지역으로 차나무가 자라기에 가장 적합한 환경이다.

20일 곡우를 전후해서 만든 차는 우전차라 부르며, 촉감이 부드럽고 향과 맛이 좋아 최상품 녹차로 판매된다.

보성군 제공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회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