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자핸드볼 부산시설공단, SK 꺾고 챔프 1차전 승리

입력 2019.04.18. 19:49 댓글 0개
부산시설공단 골키퍼 주희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부산시설공단이 2018~2019 SK핸드볼 코리아리그 여자부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웃었다.

강재원 감독이 이끄는 부산시설공단은 18일 부산 기장체육관에서 열린 SK 슈가글라이더스와의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류은희와 골키퍼 주희를 앞세워 24-20으로 승리했다.

정규리그 1위로 챔피언결정전에 선착한 부산시설공단은 플레이오프에서 승부던지기까지 치른 SK에 비해 가벼웠다.

특히 골키퍼 주희가 16세이브를 기록, 철벽 수문장의 명성을 뽐내며 경기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방어율은 45.7%. 라이트백 류은희는 8골을 기록하며 공격을 이끌었다. 김수정도 6골을 지원했다.

두 팀의 2차전은 20일 서울 방이동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