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보해양조, ‘제로페이’ 활성화 나섰다

입력 2019.04.18. 16:42 수정 2019.04.18. 16:42 댓글 0개
전남도와 업무 협약 체결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8일 오전 도청 정약용실에서 임지선 보해양조 대표와 도내 소상공인들의 카트결제 수수료 부담 경감을 위한 ‘제로페이-전남’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보해양조 제공

보해양조(대표이사 임지선)가 전남도와 업무협약을 맺고 ‘제로페이’ 활성화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18일 전남도청에서 열린 ‘제로페이 활성화 업무협약식’에는 보해양조 임지선 대표와 김영록 도지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은 경기침체와 최저임금 상승으로 고통 받고 있는 광주·전남 소상공인들의 카드 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보해는 대표 제품인 잎새주 라벨에 홍보문구를 넣어 제로페이를 알릴 계획이다.

보해양조 관계자는 “광주전남 대표 기업으로서 지역 소상공인들의 카드 수수료 부담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전남도와 업무협약을 맺게 됐다”며 “보해가 가진 영업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서 제로페이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