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전남도, 강원 산불 피해 복구에 힘모았다

입력 2019.04.18. 13:38 수정 2019.04.18. 13:50 댓글 0개
공무원들 모금 통해 2천600만원 기탁
김 지사도 피해 지역 방문 1천만원 전달

전남도가 강원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십시일반 힘을 모았다.

전남도는 18일 강원지역 대형 산불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복구와 이재민 구호를 위해 모금한 2천636만 8천700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금은 산불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이재민들의 조속한 복구를 위해 전남도 산하 전 공무원이 자율 모금으로 마련됐다. 이날 최종선 전남도 도민안전실장이 속초시청 부시장실에서 김성호 강원도 행정부지사에게 전달했다.

전남도는 지난 4일 강원도 산불 당시, 소방본부 소속 소방차량 22대와 소방공무원 61명을 강원지역 산불 현장으로 급파해 조기 진화에 힘을 보태는 등 적극적인 지원활동을 펼쳤다. 앞으로도 피해 복구와 주민 생활 지원을 위해 자원봉사자 100여 명이 현장에서 활동할 계획이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전남도청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이 큰 피해로 고통을 겪는 강원지역 이재민들에게 위로가 됐으면 한다”며 “강원지역이 하루빨리 안정을 되찾고 주민들도 용기를 내 생업에 복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8일 김 지사는 이번 산불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강원도 속초시 장천마을을 찾아 피해 주민들을 위로했다. 또 속초시청에 마련된 중앙수습지원단을 방문해 성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

한편 춘천시민 권혁천 씨는 산불 화재 진화를 위해 멀리 땅끝 해남에서 달려간 해남소방서 공무원들에 대한 고마움의 표시로 손편지와 춘천닭갈비 30인분을 보내와 훈훈한 감동을 줬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