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시, 1만1천㎡ 규모 지역 대표 도서관 건립 추진

입력 2019.04.17. 16:54 수정 2019.04.17. 16:57 댓글 5개
옛 상무소각장 부지에 392억 투입… 2022년 개관

광주 서구 치평동 옛 상무소각장 부지에 지역 대표 도서관이 건립된다.

광주시는 17일 “ 옛 상무소각장 부지에 총 392억 원을 투입, 연면적 1만1천㎡ 규모의 도서관을 건립하는 안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광주대표도서관건립사업이 이달 초 행정안전부의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하고 광주공동(도시계획,건축)위원회에서 폐기물처리시설을 문화시설로 변경하는 도시관리계획이 원안 의결된데 따른 것이다.

이 도서관에는 지상 4층, 지하 1층 건물에 어린이자료실, 종합자료실, 디지털자료실, 간행물실 등이 조성된다.

개관 목표는 2022년이며 광주시는 지난해 12월 광주대표도서관 건립 기본계획을 최종 확정한 후 올해 초 문체부 공공도서관 건립타당성 사전신청과 행안부 정부투자심사를 제출해 심사에 통과했다. 이어 도시관리계획 변경 승인 절차를 완료하면서 사업 추진에 대한 타당성을 확보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광주시는 올 하반기 설계공모를 거쳐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발주하고 내년에 착공할 계획이다.

박향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광주 대표도서관이 주변 도시환경과 소통하고 시민공동체를 위해 문화를 생산하는 창의공간으로 조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5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