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알 꽉 찬 주꾸미, 지금이 제 맛!

입력 2019.03.21. 10:13 수정 2019.03.21. 10:24 댓글 0개
롯데마트, 오는 27일까지 서해산 국산 주꾸미 행사

롯데마트는 주꾸미의 산란기를 맞이해 높아진 가격이 부담스러운 고객들에게 서해안 주꾸미 행사를 선보인다.

롯데마트는 오는 27일까지 전 점에서 산지 직매입을 통해 시세 대비 20% 저렴하고, 콜드 체인 시스템으로 신선함을 유지한 국산 주꾸미를 판매한다. 이번 행사에서 롯데마트는 서해안 포구에서 직접 매입해 유통 단계를 줄인 주꾸미를 평균 시세(3천180원) 보다 20% 저렴한 2천480원(100g)에 판매한다.

‘봄 주꾸미, 가을 낙지’라는 말처럼, 3~4월에 산란기를 맞이한 봄 주꾸미는 알이 꽉 들어차있고 맛이 고소해 찾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수요가 지나치게 늘어나면서 주꾸미가 남획돼 어획량이 최근 10년 사이에 50% 이상 급감했다.

줄어든 어획량으로 국산 주꾸미 가격이 비싸지면서, 유통업계는 수입산 주꾸미의 비중을 늘렸다.

롯데마트에 따르면 지난해 국산 주꾸미는 100g 당 2천980원으로 10년전 1천780원에 비해 60% 이상 상승했다. 이 때문에 태국산 주꾸미의 비중이 늘면서 지난해에는 주꾸미 전체 매출의 70%를 차지했다.

국산 주꾸미의 시황 불안정에 대비해, 직매입한 태국산 활 주꾸미도 1천280원(100g)도 함께 선보인다. 최근 수입산 주꾸미에 대한 수요가 증가해 가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롯데마트는 태국 현지에서 엄선한 주꾸미를 직접 매입해 항공 직송으로 들여왔다.

항공 직송 방법은 일반 상품 물류 비용에 비해 3배 이상 가격이 높지만, 롯데마트는 고객들에게 더욱 신선한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 항공 직송 방법을 선택했다.

롯데마트 수산팀 이용호 팀장은 “롯데마트는 신선한 주꾸미를 고객에게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기 위해 산지 직매입과 항공 직송, 콜드 체인 시스템을 도입했다”며 “향후에도 시즌에 맞는 어종을 사전에 준비해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윤주기자 lyj200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