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여수해경, 낚싯배 위반행위 일제 단속

입력 2019.02.22. 11:28 수정 2019.02.22. 11:37 댓글 0개
매달 2회 이상 불시 단속
낚싯배 불법 근절 정착

여수지역 낚싯배 불법행위 근절과 안전 문화가 정착될 때까지 일제 단속에 돌입한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낚싯배 이용객 증가와 함께 근절되지 않는 고질적 안전 위반행위에 대해 관계기관과 일제 합동 단속에 돌입한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봄철 기상 호전과 해수 온도 상승에 따라 물고기 조항이 좋아 낚싯배를 이용한 출조 또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과승, 구명조끼 미착용, 선내 음주 행위 등 고질적 안전위반 행위에 대해 일제 단속을 한다.

이에 여수해경에서는 여수시, 순천시, 고흥군, 보성군 등 관계기관의 공조와 함께 항공기-파출소-경비함정의 단속세력 간 정보공유를 통해 불법 낚싯배를 단속할 계획이다.

특히 계절별 낚싯배 주 조업지 분포와 사고다발 해역을 중심으로 5대 위반행위(정원초과·, 음주운항·영법구역위반·위치발신장치 미작동·승객신분 미확인)를 중점 단속한다.

여수=강명수기자 kms3056@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