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시, 세계 수영대회 교통대책 수립

입력 2019.02.19. 14:34 수정 2019.02.19. 16:40 댓글 0개
협업팀 구성 본격 활동


광주시가 오는 7월 열리는 제18회 2019광주FINA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이하 ‘광주세계수영대회)’ 선수단 수송로 교통체계 운영을 위해 협업팀을 구성했다.

19일 광주시에 따르면 광주세계수영대회 선수촌과 경기장 간 수송로의 노후 교통시설을 정비하고 효율적 신호체계 운영과 정시성 확보를 위한 지능형 교통체계(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를 구축하기 위해 국비 20억원을 포함한 총 22억원의 재원을 확보했다.

앞으로 개·폐회식장, 선수촌, 본부호텔, 경기장 등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한 반경 1㎞ 이내 주요 도로와 차고지~선수촌~경기장을 경유하는 선수단 수송노선을 정비할 계획이다.

‘광주세계수영대회 수송로 교통체계 운영 협업팀’은 광주지방경찰청, 도로교통공단, 광주세계수영대회조직위, 시 교통정책과와 도로과 등 5개 유관기관 19명이 참여한다.

수송노선 교통시설 개선사업의 효율성을 높이고 선수단의 안전한 수송 노선 확보에 주력하게 된다.

광주시 관계자는 “협업팀이 구성됨에 따라 41㎞에 달하는 수송노선의 온라인 연동체계를 구축해 교통흐름을 개선하고 교통시설을 정비해 쾌적한 교통환경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