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도시철도 2호선 차량디자인 ‘광주의 기억’

입력 2019.01.28. 16:00 수정 2019.01.28. 16:10 댓글 1개
시민선호도 조사 결과 1위…11월부터 제작

광주 도시철도 2호선 차량디자인으로 ‘광주의 기억’결정됐다.

28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24일부터 한달 동안 시민들을 대상으로 도시철도 2호선 차량 내·외부 디자인 5개 시안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제3안 ‘광주의 기억’이 1위로 집계됐다.

이번 선호도 조사는 광주시 홈페이지와 도시철도공사 홈페이지 등 온라인 투표와 터미널, 송정역, 대학교, 시청 1층 시민숲 등 주요 거점 현장조사를 병행, 총 1만1천187명이 참여했다.

‘광주의 기억’은 ‘화합과 자유의 의미를 기리는 광주의 기억’이라는 콘셉트의 ‘견고하면서도 세련되고 모던한 느낌’을 담고 있다. 참여자 중 3천910명(35%)이 선택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시민이 가장 많이 선호한 차량디자인을 기본 표준형으로 해 실제 크기의 모형을 제작, 품평회를 실시하고 국토교통부 형식승인(설계 적합성 검사) 등을 거처 수정·보완 작업 후 최종 디자인을 확정할 계획이다”며 “올해 11월부터 제작에 들어가 2022년부터 2024년까지 단계별로 총 72량 36편성의 차량을 제작사로부터 납품받게 된다”고 밝혔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1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