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日관방 "초계기 위협비행 없었다…한국에 유감"

입력 2019.01.24. 11:48 댓글 0개
"한국에 냉정하고 적절한 대응 요구하고 싶다"
【서울=AP/뉴시스】 일본 P-3 해상초계기.

【도쿄=뉴시스】 조윤영 특파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24일 일본 초계기가 위협비행했다는 한국의 항의에 대해 "해상자위대로부터 한국이 지적한 비행은 사실이 아니며 적절히 운용했다라는 보고를 받았다"라며 "한국에 유감이다"라고 말했다.

스가 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며 "한국에 냉정하고 적절한 대응을 요구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스가 장관은 초계기의 비행 기록 공개 여부를 재차 묻는 기자의 질문에 즉답을 피한 채 "한일 방위 당국이 의사소통을 해야 한다"라고만 반복했다. 그리고 우리 국방부가 '자위권적 조치'까지 언급한 데 대한 반응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도 답변을 피했다.

이와야 다케시(岩屋毅) 일본 방위상은 23일 일본 초계기가 한국 해군 함정에 저공위협 비행을 했다는 한국 국방부의 발표에 대해 "이전과 마찬가지로 고도 150m 이상 확보했으며 국제법 및 국내법에 맞춰 적절히 운영했다"라면서 "기록도 있다"라고 강조했다.

yunch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