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도시철도2호선 공론화 평가·개선 세미나

입력 2018.12.11. 15:21 수정 2018.12.11. 15:30 댓글 0개
12일 광주시청자미디어센터

16년 논쟁의 마침표를 찍은 광주도시철도 2호선 공론화 평가와 개선방안 마련을 위한 특별 세미나가 12일 오후 2시 광주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열린다.

광주시가 주최하고 광주전남언론학회와 광주시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한다.

이번 특별 세미나는 광주도시철도 2호선 건설 찬·반 공론화 사례를 중심으로 시민활동가, 언론인, 갈등관리 전문가 등이 참여해 객관적 평가와 더불어 개선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특별 세미나는 두 개의 큰 주제로 열린다. 우선 ‘광주 공론화 추진경과와 평가’는 김기태 호남대 신방과 교수이자 광주도시철도2호선 공론화위원회 위원이 발제한다.

구길용 뉴시스 광주전남취재본부장을 비롯해 이남재 시사평론가, 김봉철 조선대 신방과 교수, 이강원 (사)한국사회갈등해소센터 소장이 각각 토론자로 참여해 토론한다.

‘광주 공론화 경험을 통한 개선과제’는 최영태 전남대 사학과 교수이자 광주도시철도2호선 공론화위원장이 직접 발제한다.

김재현 KBC광주방송 기자를 비롯해 박선희 조선대 신방과 교수, 서정훈 광주NGO센터장, 홍기학 동신대 컴퓨터공학과 교수이자 광주도시철도2호선 공론화위원회 위원이 각각 토론자로 참여해 토론한다.

광주시 관계자는 “특별세미나는 시민들이 직접 참여해 새로운 협치모델을 만든 도시철도 2호선 공론화 노하우 공유와 더불어 공론화에 대한 객관적 평가를 하는 자리다”며 “광주지역 실정에 맞게 보다 현실적이고, 참신한 발전방안이 도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