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내일 전국에 많은 비···서해안부터 전국 확대

입력 2019.11.16. 17:35 댓글 0개
서울 등 강수량 30~80㎜…돌풍·천둥·번개도
기온은 평년 웃돌아…중부는 오전 대기질↓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가을비가 내린 15일 서울 성동구 서울숲을 찾은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19.11.15. yes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정윤아 기자 = 일요일인 17일 전국에 돌풍과 천둥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16일 "내일은 서쪽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겠다"며 "아침에 서해안에서 비가 시작돼 낮에 그 밖의 전국으로 확대되겠다"고 예보했다.

17~18일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도·제주도산지 30~80㎜, 전북·경북·지리산부근·서해5도 20~60㎜, 전남·제주도(산지제외)·울릉도 독도 10~40㎜, 강원동해안·경상도 5~20㎜다.

비가 내리는 동안 돌풍과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오전까지 서해안과 내륙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천둥, 번개, 강한 바람으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

17일 아침 최저기온은 0~12도, 낮 최고기온은 10~20도로 평년 수준을 다소 웃돌겠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7도, 수원 5도, 춘천 2도, 강릉 8도, 청주 8도, 대전 8도, 전주 10도, 광주 10도, 대구 7도, 부산 11도, 제주 15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2도, 수원 12도, 춘천 10도, 강릉 15도, 청주 15도, 대전 15도, 전주 18도, 광주 19도, 대구 15도, 부산 20도, 제주 24도 등으로 전망된다.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17일 밤에 서해먼바다와 동해먼바다를 시작으로 18일은 대부분 해상에 바람이 시속 35~65㎞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물결도 2~5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크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와 먼 바다에서 0.5~2m, 0.5~4m로 예상된다. 서해와 남해 앞바다, 먼바다에서는 각각 0.5~2m, 0.5~3m 높이로 물결이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경기 남부·세종·충북·충남 지역에서는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yoon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건사고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