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LH, 매입임대주택 10만호 돌파···올해만 1.3만호 구입

입력 2019.10.06. 11:00 댓글 0개
생계·의료수급자, 장애인 등에게 시세 30% 수준 공급
변창흠 LH 사장이 7일 서울 구로구 소재 매입임대주택을 방문해 입주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제공=LH)

【서울=뉴시스】박영환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주거취약계층에게 임대할 목적으로 매년 사들여온 매입임대주택 규모가 올해 9월까지 누적기준 10만호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LH는 올해 1~9월 매입임대주택 1만3481호를 매입해 누적규모가 10만7317호에 달했다고 6일 밝혔다. 매입임대는 도심 내 다가구·다세대 주택을 LH가 사들인 뒤 수리, 도배 등을 거쳐 생계·의료수급자, 장애인 등에게 시세의 30% 수준으로 공급하는 주택이다.

연간 매입임대 규모는 2012년 3357호에 그쳤지만, 2016년 7274호, 2017년 8355호, 2018년 1만2020호, 2019년 9월 현재 1만3481호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LH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신혼부부와 청년계층까지 공급 대상을 확대했다"며 "앞으로도 신혼부부, 청년들이 집 걱정 없이 미래를 준비하고, 취약계층 주거안정 등 사각지대 없는 국민들의 주거권 보장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yunghp@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