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장현 광주시장 "2019세계수영대회 북한 참석 희망"

6‧15기념식 축사 "서로 존중하며 통일의 길 열어야" 뉴시스|기사게재일

윤장현 광주시장이 15일 2019년 광주에서 열리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북한 선수단의 참가를 바란다는 뜻을 나타냈다.

 윤 시장은 이날 오전 광주YMCA 무진관에서 열린 6‧15공동선언 발표 17주년 광주지역 기념식 축사를 통해 "17년 전 희망으로 맞잡았던 손길이 이어지지 못하고 대립과 갈등이 계속되고 있어 착잡하다"고 밝혔다.

 이어 윤 시장은 "광주는 겨레하나되기운동, 우리민족서로돕기, 남북협의회 등 여러 기구를 통해 어느 지역보다도 적극적으로 북녘 동포를 도아왔다"며 "특히 자주와 통일을 위해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며 헌신해온 역사를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윤 시장은 "그 역사에 머무르지 않고 새로운 길, 새로운 역사를 만드는 것도 우리의 일이다"며 "2015년 광주에서 개최된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 북한 선수와 동포들이 오기를 간절히 기다리며 개‧폐막식까지 자리를 비워뒀던 것처럼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북한이 참석하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윤 시장은 "고착 상태에 빠져 있는 상황에서 새로운 정부가 가고자 하는 길에 광주가 힘을 보태야 한다"며 "서로 존중하고 귀하게 여기는 상경여빈(相敬如賓)의 자세를 토대로 통일의 길을 다시 열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는 윤 시장을 비롯해 김정길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광주전남본부 상임고문, 이은방 광주시의회 의장, 이형석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위원장, 윤민호 민중연합당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오늘의 주요뉴스

포토뉴스

전체보기

광주맛집

전체보기
  • 설문조사_2017하반기광주부동산시장전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