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광주·전남 부도금액 81억1000만원···0.21%포인트 상승

뉴시스|기사게재일

지난 5월 광주·전남지역의 어음부도율이 전월에 비해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7년 5월 중 광주·전남지역 어음부도 동향자료에 따르면 어음부도율은 0.40%로 전월 0.19%에 비해 0.21%포인트 상승했다.

 이는 전국 어음부도율 0.20%와 지방 평균 0.31%보다도 높은 수준이다.

 지역별로 광주는 0.44%에서 0.55%로 0.11%포인트 상승했고 전남은 0.06%에서 0.24%로 0.18%포인트 올랐다.

 광주·전남지역 부도금액은 81억1000만원으로 전월 50억7000만원보다 30억4000만원이 증가했다.

 업종별 부도금액은 제조업이 3억1000만원, 건설업이 9억8000만원, 서비스업이 17억5000만원 늘었다.

 지역별로 광주는 16억7000만원이, 전남은 13억7000만원이 증가했다.

 신규 부도업체는 전남지역 제조업 1곳으로 나타났다.

오늘의 주요뉴스

포토뉴스

전체보기

광주맛집

전체보기